해남 땅끝마을 송호해수욕장, 내달 13일 개장
해남 땅끝마을 송호해수욕장, 내달 13일 개장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9.06.11 1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행사 풍성, 사구미 해수욕장도 19일 개장
해남 송호해수욕장.
해남 송호해수욕장.

[해남/남도방송] 해남 땅끝마을의 송호해수욕장이 내달 13일 문을 열고 본격적인 피서객 맞이에 나선다.

땅끝마을 송호리에 위치한 송호해수욕장은 울창한 해송림과 고운 모래가 길게 펼쳐진 아름다운 해변으로 매년 5만 명 이상의 관광객들이 찾는 해남의 대표적인 해수욕장이다.

해남군은 개장에 앞서 송호해수욕장 리모델링을 비롯해 모래사장과 화장실, 샤워장 등 편의시설을 정비하는 한편, 개장기간 수질과 토양검사를 실시하고, 안전한 물놀이를 위한 안전 요원을 채용해 운영관리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관광객이 가장 많이 찾는 시기인 7월 27일에는 불꽃축제, 8월초에는 송호해수욕장 푸른음악회 등 관광객들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행사가 개최된다.

관광객들에게 사진 한 컷의 추억을 선사할 포토존도 설치된다.

이에 따라 올해는 송평을 제외한 송호해수욕장과 어촌체험마을을 운영하고 있는 송지면 사구미해수욕장만 운영된다. 사구미 해수욕장의 개장일은 7월 19일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