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에도 광양항 항만 서비스 계속"
"추석 연휴에도 광양항 항만 서비스 계속"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9.09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광양항만공사, 연휴 기간 항만운영 특별대책 수립․운영
광양항컨테이너부두.
광양항컨테이너부두.

[광양/남도방송] 12일부터 시작되는 추석 연휴기간에도 광양항에서는 중단 없는 수출입 화물 처리 및 선박 입․출항 서비스가 제공된다.

여수광양항만공사(이하 공사)는 이같은 내용의 ‘추석 연휴 기간 항만운영 특별대책’을 수립해 운영한다.

이에 따라 광양항 원유·사포·중흥부두 등 석유화학 관련 부두는 연휴기간 동안 정상 운영된다.

낙포석탄부두와 여천일반부두는 업체의 하역 여건에 따라 휴무를 실시한다.

또한 광양항 컨테이너부두는 추석 당일만 휴무에 들어가고 그 밖의 연휴기간 동안은 정상 운영된다.

다만 긴급화물이나 비상상황이 발생할 경우 신속한 대응을 위해 관련 기관 및 업단체간 비상 연락망을 구축·운영하고, 항만공사 자체 비상근무조를 편성해 부두 현장 등을 수시로 점검한다.

특히 보안시설 등의 사전 점검 및 순찰 강화를 통해 항만 경비·보안을 강화하고 테러 및 밀입국에 철저히 대비할 계획이다.

유충호 물류전략실장은 “관계기관 등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연휴기간 동안 차질없는 항만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며 “위험물 취급 시설 사전 점검 등을 통해 안전관리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