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수청 "여자만 바닷가 쓰레기 함께 치워요"
여수해수청 "여자만 바닷가 쓰레기 함께 치워요"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09.20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제 연안정화의 날 맞아 민․관․산․학 합동 정화활동

[여수/남도방송] 여수지방해양수산청이 지난 19일 '국제 연안정화의 날’을 기념해 소호요트경기장 일대에서 정화활동을 실시하여 폐타이어, 폐스티로폼, 목재, 폐어구 등 해양 쓰레기 4톤을 수거했다.

이날 행사는 여수해수청과 해양환경공단이 주최 및 주관하고, 여수해경서, 여수광양항만공사, 전남대학교, GS칼텍스, LG화학, 호남화력, POSCO, 삼남석유화학, 광양만특별관리해역 민관산학협의회, 대한적십자, 한국해양환경안전협회 등 지역의 민․관․산․학이 모두 함께 참여했다.

‘국제 연안정화의 날’에는 단순히 쓰레기를 수거하는데서 끝나지 않고 해양쓰레기의 근본적 해결책을 찾기 위해 전세계가 동일한 양식의 조사카드를 활용하여 해양쓰레기의 발생 원인 등을 분석하는 것이 특징이다.

여수해수청 관계자는 “평소 바닷가 방문 시 가져온 쓰레기를 되가져 가는 생활습관이 중요하다”며 “수거에 많은 비용과 시간이 소요되는 만큼 버리지 않는 실천이 우선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