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해상 추락 70대 남성 4분 만에 구조
여수해경, 해상 추락 70대 남성 4분 만에 구조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0.01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주 후 항포구 거닐던 중 발 헛디뎌 해상 추락

[고흥/남도방송] 고흥 나로도 축정항에서 친구들과 함께 술을 마시고 바람을 쇄기 위해 항포구를 거닐던 중 바다로 추락한 70대 남성이 해경에 구조됐다.

여수해경은 지난달 30일 오후 7시 9분경 고흥군 봉래면 신금리 축정항 북쪽 끝단 암벽에서 A(71, 남) 씨가 바다에 빠져 있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했다.

A씨는 다행히 안벽에 설치된 체인을 붙잡고 있었으며, 나로도파출소 박 모 순경이 바다에 뛰어들어 오후 7시12분경 무사히 구조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A씨는 친구 2명과 함께 고흥 나로도 일원 여행을 왔다, 축정항 소재 식당에서 반주로 소주 2병을 마시고 바람을 쐬기 위해 항포구를 친구 B씨와 함께 거닐던 중 바다로 실족했다"며 "다행히 건강상 이상 없이 자택으로 귀가조치 했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