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 노화도서, 골절 의심환자 등 3명 긴급 구조
완도 노화도서, 골절 의심환자 등 3명 긴급 구조
  • 이도연 기자
  • 승인 2019.10.06 12: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완도/남도방송] 주말 늦은 밤 노화도에서 갈비뼈 골절 의심 환자 등 3명의 응급환자가 해경에 구조됐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지난 5일 오후 12시경 이 모씨(84, 여)가 허리통증으로 목포 소재 병원에서 진단을 받고 딸과 함께 승용차를 타고 보길도 자택으로 귀가 중에 급정거로 가슴부위를 부딪힌 후 통증을 호소하며 밤 10시10분께 해경에 구조를 요청했다.

해경은 경비정과 구조정을 급파 밤 11시 25분경 땅끝항으로 입항해 119에 인계했다.

이날 완도해경은 오한증세를 느끼는 환자 전 모씨(70, 여)와 복통을 호소하는 맹장염 의심환자 천 모씨(74, 여)를 긴급 이송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