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경도 개발, 지역 건설업체 참여 확대해야”
“여수 경도 개발, 지역 건설업체 참여 확대해야”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0.22 14:3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경 시의원 건의안 발의, 21일 196회 임시회서 만장일치 채택
여수시의회.
여수시의회.

[여수/남도방송] 여수시의회가 미래에셋이 1조3850억 원을 투자하는 경도개발사업에 지역 건설업체의 참여 확대를 촉구하는 건의안을 채택했다.

시의회에 따르면 이미경 의원이 발의한 이번 건의안은 21일 제196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만장일치로 채택됐다.

이 의원은 제안 설명에서 “경도개발에 따른 생산유발효과는 1조7000억 원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하고 있고, 고용창출도 1만5000여명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는 물론 청년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특히 이 의원은 1조 원 이상의 건설 분야 투자가 “침체된 지역 건설업 경기를 회복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는 기대감도 드러냈다.

이 의원은 “천재일우라는 말과 같이 경도개발은 다시 오기 힘든 기회”라며 “이러한 기회를 지켜만 보지 않기 위해서는 지역 업체의 참여를 확대할 수 있는 특단의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고 강조했다.

결의문에는 이를 위한 대책으로 지역 업체들이 건설사업에 공동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공동입찰에 의한 업체선정 방식을 적용해야 한다는 내용이 담겼다.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역민 우선 채용에 적극 협력할 것과 경도개발이 착수부터 마무리까지 상생·발전하는 사업이 되도록 관련기관의 협조를 요청하는 내용도 포함됐다.

이 의원은 “지역 기업들이 경도개발에 공동으로 참여하게 된다면 건설업계 경기 회복은 물론 2~3년 이내에 3000억 원 이상의 자금이 유입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이를 통해 여수 전 분야의 경기가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시의회는 결의문을 전라남도, 전남도의회,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여수시, 미래에셋그룹 등에 송부할 계획이다.

한편, 미래에셋은 2024년까지 여수 경도 214만3000㎡에 1조3850억 원을 투자해 아시아 최고 수준의 리조트 조성을 추진하고 있다.

6성급 호텔을 비롯해 워터파크, 콘도, 마리나, 테마파크, 해상케이블카 등 다양한 관광시설이 들어설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기환 2019-10-22 21:15:11
미항여수를 세계적인 여수로 만들어 주셍ᆢ.