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5차 정기회 여수서 개최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 제15차 정기회 여수서 개최
  • 조승화 기자
  • 승인 2019.11.29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해안 지역 국도 77호선 조기연결 및 완공 등 2020년 공동사업 협의

[여수/남도방송]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회장 권오봉 여수시장)는 지난 28일 여수시청 상황실에서 9개 시․군 단체장이 참석한 가운데 제15차 정기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정기회에서는 2020년 신규사업과 예산안 승인 등 협의안건을 심의했으며, 6대 핵심의제 추진사항을 공유하는 등 9개 시‧군의 지역발전과 경제권 거점 형성을 위한 사업성과를 점검했다.

협의회는 지난 6월 ‘남해안 지역 국도 77호선 조기연결 및 완공‘ 대한민국 제2관문공항 남중권 유치, 2022년 차 문화엑스포 하동군․보성군 공동유치 등 남해안남중권 상생발전을 위한 6개의 핵심의제 선정하고 공동 노력할 것을 결의한 바 있다.

6대 핵심의제는 대한민국 제2관문공항 남중권 유치, 남해안 지역 국도 77호선 조기연결 및 완공, 2022차 문화엑스포 하동군‧보성군 공동유치, 남해안 관광활성화를 위한 공동 노력, 남해안남중권 지역 제2공공기관 이전 추진, 2019대한민국균형발전 박람회 성공 개최 노력 등이다. 

협의회장인 권오봉 여수시장은 인사말을 통해“지방의 인구감소와 노령화 현상이 심화되고 경제의 수도권 집중 현상이 심각한 시점에서 남중권협의회가 남해안권 발전의 중심축이 되기 위해 상호협력을 강화해야 한다"며 "남중권 연계 관광, 농수산업 협력 강화, 신규 경제협력 사업 발굴 등 다양한 연계 협력사업을 발굴해  남중권의 균형발전을 위해 중앙부처와 공동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남해안남중권발전협의회는 경남 진주시, 사천시, 남해군, 하동군과 전남 여수시, 순천시, 광양시, 고흥군, 보성군 등 9개 시·군으로 구성된 행정협의회로, 남해안 발전거점 형성과 영호남의 상호 교류를 위해 2011년 5월 창립했다.

그동안 농‧특산물 공동판매장 운영, 공무원 마인드 함양 교육, 생활체육 및 문화‧예술 교류, 광역 시티투어 운영 등 다양한 공동·연계사업을 추진하며 동서화합의 구심점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