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청 진민섭,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여수시청 진민섭,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0.02.25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육상 장대높이뛰기 작년만 한국신기록 세 번 갈아치워…대한체육회 장려상
지난해 8월 2019태백전국실업육상대회에서 5m 75cm를 기록하며 자신의 한국신기록을 경신한 진민섭 선수의 모습.
지난해 8월 2019태백전국실업육상대회에서 5m 75cm를 기록하며 자신의 한국신기록을 경신한 진민섭 선수의 모습.

[여수/남도방송] 여수시청 직장운동부 소속 진민섭 선수가 지난 11일 제66회 대한체육회 체육상을 수상했다.

진 선수는 작년에만 세 번의 한국 신기록을 경신하며 경기부문 장려상을 받았다.

작년 5월 제48회 전국종별육상선수권대회에서 5m 71cm를 기록한데 이어, 6월에 열린 제73회 전국육상경기선수권대회에서 5m 72cm를, 8월에 열린 2019태백전국실업육상대회에서 5m 75cm를 기록하며 세 번에 걸쳐 한국 신기록을 갈아치웠다.

이러한 상승세를 타고 진민섭 선수는 올해 7월에 열리는 2020도쿄올림픽 입성에 도전한다.

시 관계자는 “진민섭 선수가 한국 신기록 경신에 이어 대한체육회 체육상 수상의 영예를 안게 돼 매우 자랑스럽고 축하드린다”며 “시에서도 진민섭 선수가 세계로 더욱 높이 뛰어오를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진민섭 선수는 “이렇게 좋은 상을 주셔서 감사드리고, 한국 육상 발전을 위해 여수시청 선수로서 긍지를 가지고 더욱 높이 뛰어오르도록 하겠다”며 “올해 도쿄 올림픽에 꼭 출전하여 좋은 결과를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시상식은 당초 27일 서울 올림픽파크텔에서 개최 예정되었으나 코로나19로 연기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