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 주민생활 만족도 12개월 연속 1위
전남, 주민생활 만족도 12개월 연속 1위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0.05.12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영록 지사 1위 수성…‘코로나19’ 대응 ‘청정 전남’ 이미지 구축
▲ 전남도청.
▲ 전남도청.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가 주민생활 만족도 조사에서 12개월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에 따르면 전라남도는 지난 4월 전국 17개 광역시도 주민생활 만족도 조사에서 3월 조사 때보다 3.7p 오른 72.9%의 만족도로 1위를 기록했다. 경기도가 67.4%, 제주도가 66.6%로 뒤를 이었다.

17개 시도 전체의 평균 주민생활 만족도는 58.9%로 3월(56.4%)보다 2.5%p 높았다.

특히 전라남도는 지난해 5월 62.9%로 1위에 오른데 이어 줄곧 1위를 유지하고 있다.

이처럼 전라남도의 주민생활 만족도가 높게 나타난 것은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발빠른 ‘코로나19’ 대응으로 인구 10만 명당 가장 낮은 확진자(0.8명)를 기록하는 등 ‘청정 전남 이미지를 구축하고, 취약계층과 농산어촌, 기업들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지원책을 펼친 것이 주효했다는 분석이다.

특히 농어촌의 공익적 가치를 보상하기 위한 농어민 공익수당을 도입, 전국 최초 농산물 가격 및 수급 안정 사업비 확보, 노인장애인저소득층 맞춤형 지원 확대, 소상공인 창업경영안정자금 확대, 제로페이 전남 시행 등 체감형 행복시책 추진도 돋보였다.

또 새천년 인재육성 프로젝트를 비롯 농어촌 문화복지서비스 향상, 노인일자리사업 확대 등을 통한 다양한 시책 추진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지난 4월 전국 17개 시도지사 직무수행 평가 조사에서도 ‘잘한다’는 긍정평가가 3월 조사 때 보다 1.7%p 오른 71.4%를 기록, 12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으며, 지난해 4월 조사에서 단 한 차례 2위로 숨 고르기를 한 것을 제외하곤 줄곧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