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드론특화 지식산업센터 건립사업 순항…공정률 35%
고흥 드론특화 지식산업센터 건립사업 순항…공정률 35%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0.09.08 11: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6월 준공 목표...군, 드론기업 유치 총력
고흥 드론 특화 지식산업센터 조감도.
고흥 드론 특화 지식산업센터 조감도.

[고흥/남도방송] 고흥 드론 특화 지식산업센터가 35%의 공정률을 보이며 차질없이 공사가 진행되고 있다.

드론특화 지식산업센터는 부지면적 1만4969㎡, 연면적 9246㎡ 지상4층 규모로 총 사업비 198억원이 투입됐다.

실내 드론교육장 및 레이싱장을 비롯해 드론기업 입주공간 25실, 창업지원공간 4실, 기숙사 14실 등으로 구성돼 있다.

군은 지난해 12월 시공사로 금장건설(주)을 선정해 지식산업센터 착공에 들어갔으며, 지난 5월 부지 성토작업과 파일공사를 마무리했다.

내년 6월 완공을 목표로, 현재 2층 바닥 콘크리트 타설 등 기초 골조공사 진행 중이다.

센터 내에 군수공약사항 중 하나인 드론전시 체험장 조성을 위해 15억원을 투입하여 VR 등을 활용한 드론택시, 드론교육장, 드론축구·레이싱 경기장, 야외체험장을 구축하여 방문객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군은 지식산업센터 준공 대비 효율적인 운영방안 마련과 타 지자체와 차별화된 기업 인센티브 제도를 마련해 전남도, 전남TP와 함께 역량있는 드론 앵커기업을 육성한다는 방침이다.

이를 위해 군은 지난해 6월 드론산업 생태계 조성 및 지식산업센터 입주를 목표로 드론기업 10개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최근에는 무인기 영농기술 특화단지 입주의향 기업을 발굴하는 등 지속적인 드론기업 유치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또, 센터 내에 전문창작·창업연계 중심의 드론기업 지원과 제조 창업을 위한 교육 등 메이커 스페이스 구축을 통해 청년이 유입되는 공간으로 창출하여 지역 내 기업 창업 및 일자리 확대에 기여 할 것으로 보고 있다.

군 관계자는 “드론특화 지식산업센터 건립이 드론산업 클러스터 조성의 전초기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고, “드론기업 집적화를 통해 기업 간 기술 및 정보교류 활성화 등으로 고흥이 드론산업 중심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