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공무원, 저소득층 어르신 결연사업 효과
순천시 공무원, 저소득층 어르신 결연사업 효과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1.27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급 이상 공무원 642명과 저소득 어르신 연결...매달 1차례 이상 방문해 안부 살펴
순천시청사.
순천시청사.

[순천/남도방송] 순천시가 지난 2015년부터 추진 중인 공무원 1대1 결연 행복드림팀 사업이 효과를 내고 있다.

시에 따르면 행복드림팀 사업은 허석 순천시장을 비롯한 임채영 부시장 등 6급 이상 공무원 642명과 지역 저소득 가정을 1대1로 맺어 매달 1차례 이상 방문해 안부를 살피는 사업이다.

주요 대상은 홀몸어르신, 장애우, 조손가정, 저소득층 등 생활이 어려운 가정으로 실질적인 도움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가정으로, 이번 1월은 설맞이 떡국 떡을 전달하기 위해 642명의 공무원이 1대1로 결연된 가정을 방문했다.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시행 중으로 마스크 착용과 2미터 거리두기를 철저히 지키며 결연가정의 안부를 살폈다.

허석 시장도 지난 26일 결연대상자 집을 직접 방문하여 떡국 떡을 전달하며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결연대상 어르신은 “코로나로 나들이도 못해 홀로 적적했는데 이렇게 찾아와주시니 너무나 고맙다.”며 “꾸준히 관심가져 주신다고 생각하니 한결 마음이 따뜻해지는 것을 느낀다.”고 말했다.

허 시장은 “공무원 1:1결연은 우리시가 중심적으로 추진하고 있는 나눔과 배려 확산에 큰 기여를 하고 있다”며 “올해는 더 따뜻한 순천을 만드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