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청 여자 양궁팀,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 단체전 1위
순천시청 여자 양궁팀,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 단체전 1위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1.07.08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체전 1위, 최미선 개인50m 3위
순천시청 여자 양궁팀(우측부터 임동일 감독-이은경-최미선-박서진 선수).
순천시청 여자 양궁팀(우측부터 임동일 감독-이은경-최미선-박서진 선수).

[순천/남도방송] 순천시청 양궁팀이 지난 6일 광주국제양궁장에서 열린 제39회 대통령기 전국남여양궁대회에 출전해서 단체전 우승을 차지했다.

지난 3일부터 6일까지 임동일 감독을 비롯해 최미선, 이은경, 박서진 선수가 출전했다.

순천시청 양궁팀은 단체전 4강에서 대전시체육회화 접전 끝에 5대 4로 승리하고, 결승에서 청주시청을 6대 0(55-49, 57-48, 54-39)로 완파하고 대망의 1위를 차지했다. 

거리별 개인 종목에서도 리우올림픽 금메달리스트인 최미선(순천시청)선수가 50m에서 3위로 메달을 획득하면서 겹경사를 누렸다.

순천시청 임동일 감독은 “좋은 성과를 올린 선수단에 감사하고 더욱더 노력해 다가오는 전국체전에서도 좋은 성적을 거두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