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 애호박, 올들어 첫 일본 수출길
광양 애호박, 올들어 첫 일본 수출길
  • 이도연 기자
  • 승인 2021.11.29 14: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양농산물수출물류센터에서 선적식, 올해 16톤 4만5000달러 수출 예정

[광양/남도방송] 일조량이 많고 따뜻한 기후로 단맛이 강한 광양 애호박이 올해 들어 일본 첫 수출길에 올랐다.

광양시는 지난 27일 광양농산물수출물류센터에서 광양 애호박 수출 첫 선적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광양 애호박은 해마다 11월~다음 해 6월 수확해 일본, 홍콩으로 수출되며, 올해 16톤 45,000달러 이상 수출할 계획이다.

애호박은 여름철 고온, 하우스 침수와 선충 피해로 인한 수확량 감소로 농가 경영 여건이 어려워지고 있다.

전라남도 농업기술원과 광양시 농업기술센터는 ‘애호박 고설베드 재배 경영모델’을 적용해, 병충해 및 침수 피해를 줄여 애호박을 안정적으로 생산할 방침이다.

시는 광양농산물수출물류센터를 거점으로 지난해 파프리카, 애호박, 깻잎, 알스트로메리아, 매실, 밤 등 454톤 14억여 원의 농산물을 해외에 수출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