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경, 음주운항 특별단속
여수해경, 음주운항 특별단속
  • 조승화 기자
  • 승인 2022.04.16 10: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수해경은 해상 음주운항이 끊이지 않고 있어 음주로 인한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특별단속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여수해경은 해상 음주운항이 끊이지 않고 있어 음주로 인한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특별단속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여수/남도방송] 여수해경은 해상 음주운항이 끊이지 않고 있어 음주로 인한 해양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특별단속에 나선다고 16일 밝혔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11일 고흥군 용정리 인근 해상에서 1톤급 어선 A호 선장이 혈중알코올농도 0.131% 만취 상태에서 운항하는 등 올 들어 총 4건의 음주운항이 적발됐다.

이번 특별단속은 오는 18일부터 22일까지 홍보·계도를 거쳐 23일 해·육상 합동 일제 단속을 펼친다.

봄 행락철 선박 활동량 증가에 따라 다중이용선박(유·도선, 낚시어선), 어선, 수상레저기구 등이 단속대상이며, 음주운항으로 인한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운항자의 인식개선이 목적이다.

음주운항은 혈중알코올농도 0.03%이상이면 단속되고, 음주정도에 따라 최대 2년 이상 5년 이하의 징역이나 2천만원 이상 3천만원 이하의 벌금을 받게 되며, 업무정지 또는 면허취소까지 될 수 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해상 음주행위로 본인 뿐만 아니라 타인의 생명도 위협받는 만큼 음주운항이 근절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단속활동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