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전남지사 후보 “민주당 혁신하고 호남 발전에 앞장”
김영록 전남지사 후보 “민주당 혁신하고 호남 발전에 앞장”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2.05.2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 서울 국회서 호남 3개 시·도지사 후보 공동성명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지사 후보는 26일 오전 서울 국회 소통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혁신과 단합을 위한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전남/남도방송]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지사 후보는 지난 26일 강기정 광주광역시장 후보, 김관영 전라북도지사 후보와 공동 기자회견을 열고 “민주당 혁신과 호남발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이날 오전 서울 국회 소통관에서 ‘민주당 혁신과 단합을 위한 호남 시도지사 후보 3인 공동성명’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이 자리서 “호남은 대한민국 민주주의의 보루였고 미래혁신산업의 기지다. 호남은 민주당의 뿌리였고 정당 민주주의와 당 혁신의 원동력이었다”며 “김대중을 탄생시켰고 노무현을 만들어냈으며 문재인을 지켰고, 지난 대선에서도 가장 강력한 힘을 보였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이어 “지난 대선 패배의 아픔이 크지만 민주당이 쇄신하고 다시 국가와 민생의 중심과 미래가 되기를 바라는 곳이 호남이다”며 “민주당을 혁신과 호남 정치를 구현하는데 앞장서겠다”고 다짐했다. 

그는 특히 “민주당은 선거 이후 당 혁신안을 수렴·입안할 혁신위원회를 구성해 새롭고 강한 민주당 만들기를 시작해야 한다”며 “윤석열 정부의 국정이 독주와 오만에 빠지지 않도록 강하고 책임있는 야당의 역할을 다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 후보는 또 “최근 민주당에 대한 국민들의 격려와 질책을 무겁게 받겠다. 대선 패배의 아픔도 명심하겠다”며 “호남의 민주당 광역단체장인 강기정, 김관영 후보와 함께 민주당을 쇄신하고 호남이 다시 국가와 민생의 중심과 미래가 될 수 있는 기반을 다져 나가겠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