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카이큐브 동선따라 홍내뜰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그리다
스카이큐브 동선따라 홍내뜰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그리다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2.06.14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ha 논에 유색벼를 활용한 논아트(畓 ART)로 볼거리 제공

[순천/남도방송] 순천시는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홍보를 위해 홍내뜰에 유색벼를 활용해 들판정원(논아트)을 조성했다. 

홍내뜰 들판정원은 순천만국가정원과 순천만습지를 오가는 스카이큐브 출발지와 종착지 인근 2곳 2.3ha의 논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 엠블럼과 순천시 대표캐릭터인 루미가 그려졌다.

지난 12일 모내기가 완료되어 아직은 윤곽정도로만 그 형태를 알 수 있지만, 2~3주정도 지나면 그 형태가 점점 들어나면서 7월 중순부터는 선명한 그림이 나타날 것으로 예상된다. 

홍내뜰 들판정원은 10m이상 높이 차이가 있는 스카이큐브에서 더욱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다. 벼 이삭이 나오고 수확을 하는 10월까지 시기별로 변하는 들판정원을 통해 스카이큐브 이용객에게 색다른 볼거리를 제공하면서 내년에 있을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를 홍보하게 된다.

순천시 관계자는 “스카이큐브를 이용하는 관광객들의 추억 속에 홍내뜰 들판정원이 선명히 남겨져, 내년에 2023순천만국제정원박람회를 관람하기 위해 또 다시 순천을 찾아주실 것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