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광주은행, 전남 방문의 해 홍보 맞손
전남도-광주은행, 전남 방문의 해 홍보 맞손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2.07.26 1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도투어 우대적금’ 상품 출시, 관광명소 방문하면 4.4% 금리 적용

[전남/남도방송] 전라남도는 26일 도청 VIP룸에서 2022~2023 전라남도 방문의 해 관광객 유치 홍보를 위해 광주은행과 업무협약을 했다.

협약에 따라 광주은행은 전남 방문의 해를 기념해 남도투어 우대적금 상품을 출시한다.

전남도에서 제공한 45개소의 관광명소에 방문해 스마트폰으로 위치기반 인증을 받은 은행상품 가입 고객들에게 최고 1.9%의 우대금리를 적용하는 상품이다.

최종금리는 18개월 기준 기준금리(2.5%)에 우대금리를 합해 4.4%가 된다. 계좌 가입 대상은 14세 이상 개인이며, 1인 1계좌로 5만 원에서 100만 원까지 가능하다.

전남도는 서울‧경기지점 18개소를 포함해 광주은행 전국 150개 지점에서 상품을 판매하면 온오프라인 홍보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남도투어 우대적금 상품 1호 적금에 가입한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광주은행은 광주‧전남의 향토은행으로 시도민과 함께 발전하는 은행”이라며 “전국 지점을 통해 전남 방문의 해를 적극 홍보해달라”고 당부했다.

전남도는 2022~2023 전남 방문의 해를 맞아 1억 명 관광객과 300만 명의 외국인 관광객 유치로 문화관광 융성 시대를 열겠다는 목표다. 이를 위해 명품 숙박시설 확충과 권역별 체류형 관광지를 조성하고 있으며, 온오프라인을 통해 다양한 홍보를 펼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