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농협 창립 50주년 기념행사 성료…전국 최대 단위농협 성장
순천농협 창립 50주년 기념행사 성료…전국 최대 단위농협 성장
  • 임종욱 기자
  • 승인 2022.11.2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자산 약 3조 원, 조합원 1만 8천여 명..스마트․친환경 농정 구현

[순천/남도방송] 순천농협이 창립 50주년을 맞아 22일 순천 팔마체육관에서 기념행사를 개최했다.

순천농협과 전남도에 따르면 이날 기념행사에는 국내 최대 단위농협으로 자리매김한 순천농협의 농업 분야 기여와 미래비전을 다졌다. 

지난 1972년 창립한 순천농협은 총 자산 약 3조 원, 조합원 1만 8천여 명의 국내 최대 단위농협으로 성장했다.(2021년 기준)

대한민국 농식품 환경사회투명경영(ESG) 경영대상, 함께하는 유통혁신상 수상 등 선도적 경영을 통해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농협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김영록 지사는 이날 기념행사에 참석해 “순천농협은 지속적인 경영 혁신과 사업 확장 노력을 통해 지난 반세기 전국에서 손꼽히는 성공모델을 보여줬다”며 “농업인의 동반자 역할을 통해 세계적 농협으로 발돋움하길 기원한다”고 격려했다.

또한 농식품 기후변화대응센터 예타 통과, 고흥 스마트팜 혁신밸리 준공, 김치원료 공급단지 구축 공모 선정 등 민선8기 출범 후 약 5개월간의 주요 농정성과도 소개했다.

특히 농기계 면세유 인상분 지원과 축산농가 특별사료구매자금 지원, 꿀벌 입식비 지원, 쌀값 회복을 위한 국회 공동성명서 발표 등을 설명하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어려움에 신속히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내년 농정 운영은 스마트․친환경․기후변화농업에서 대전환의 기회를 만들어내고 농업․농촌의 미래를 책임질 청년농업인을 적극 육성하겠다”며 농업인의 적극적인 응원을 당부했다.